아직도 이 시계 브랜드를 모른다면? 당신은 시.알.못






아직도 이 시계 브랜드를 모른다면?

당신은 시.알.못

모르면 손해인 해외 시계 브랜드 총집합!







테이락이란 브랜드는 영국에서 2014년에 생긴 시계 스타트업 브랜드이다.

작은 시계 브랜드라 많은 사람들이 처음엔 거부감이 들겠지만

막상 테이락을 겪어보면 오히려 작은 브랜드에서

혁신적인 디자인과 가성비 뛰어난 제품이 많다고 생각하게 될 것이다.

중저가 시계 브랜드에서 보기 힘든 크리스털 글라스를 장착하고 있고

(주로 50만원 이상 시계에 장착)

또한, 내구성이 매우 높은 재팬 미요타 무브먼트를 사용한다.

가격은 10만원대로 저렴하며 마음 편하게 차기 좋다.













jbw 나는 처음 들어봤는데?


jbw브랜드는 평범함을 거부하는 볼드한 디자인을 원하는

콜렉터들을 위해 제작되었다.

jbw는 현재 전세계적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모든 디자인은 미국에서 제작된다.

jbw의 모든 시계는 진품 다이아몬드가 장식되어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jbw는 해당 다이아몬드의 진품성과 품질에 100% 보증하며, 

모든 상품의 2년 워런티를 보증한다.

유니크하고 고급스러운 시계를 원한다면

jbw의 시계를 추천한다.








브라스웨잇? 나는 처음 들어봤는데?


브라스웨잇은 미국 디자이너 시계 브랜드다.

유통단계를 줄여 가격 거품을 최대한 빼고

고품질의 시계를 제작하기로 유명하다.

명품 브랜드 시계를 사기엔 값이 부담스럽고, 

그러면서도 고급스러운 시계를 원할 때

딱 좋은 시계다.

최상급 오토매틱 무브먼트 사용,

내구성이 뛰어난 사파이어 글라스,

이탈리아 톱 그레인 가죽으로 제작된 스트랩 등

최고의 재료들로 제작되었다.









브레다? 나는 처음 들어봤는데?

브레다는 미국 달라스에서 탄생한 시계브랜드다.

크레이티브한 감성으로 모던하게 풀어낸 미니멀한 디자인으로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반짝이는 이들과 서로 교감하여

영감을 주고받고 싶다는 생각에서 시작되었다.

유행을 따르는 것이 아닌

독창적이고 클래식한 제품을 제작하기 위해

매 시즌 새로운 스타일에 도전하고 있는

혁신적인 브랜드다.


브레다의 시계를 보면 심플하지만

포인트 역할을 톡톡히 하는 디자인들로 구성되어

시계로 패션에 포인트를 주고 싶은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브라스 웨잇 브랜드>

"최고의 가성비 드레스워치, 브라스웨잇"








<시계는 빅클에서>

https://bigclekorea.com/watchALL